‘나혼산’ 키, 뉴스 진출에 초긴장…“연습할수록 실수할 거 같아”
그룹 샤이니 키가 생방송 뉴스 진출에 긴장한 모습을 보인다.   23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모닝 뉴스돌’ 키의 생방송 뉴스 데뷔 현장이 공개된다.   ‘나 혼자 산다’에서 일상을 공개할 때마다 경제 뉴스에 등장하며 ‘뉴스가 사랑하는 아이돌’로 떠오른 키는 MBC ‘뉴스투데이’ 출연을 제안받아 일일 아나운서로 변신한다.   뉴스 생방송을 앞둔 키는 낯선 모습을 보인다. 평소 긴장감과 담을 쌓았던 키가 뉴스 대본을 들고 경직된 자세로 동공 지진을 일으키고 있는 것. 키 역시 긴장한 자신의 모습이 낯선 듯 “신곡 ‘가솔린’ 첫 방 때도 긴장 안 했는데”라며 한숨을 내쉰다.   키는 정영한 아나운서의 일대일 속성 과외를 받으며 뉴스 읽기 연습을 거듭한다. 그러나 리허설 중 마주한 숫자 지옥에 식은땀을 흘리며 “연습할수록 더 실수하는 것 같다”며 멘탈 붕괴를 호소한다.   급기야 키는 생방송 직전 “난 괜찮아”라며 주문을 외우고, 발까지 동동 구르며 긴장감을 감추지 못한다. 과연 키가 부담감과 긴장감을 이겨내고 생방송을 무사히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커진다.   ‘나 혼자 산다’는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세빈 기자 sebi0525@edaily.co.krMBC 나 혼자 산다 나혼산 샤이니 키 뉴스투데이 뉴스 데뷔 뉴스
2022-09-23 09:11
MUST CLICK!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