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성범 무안타, 웨스턴 선발 전원 안타 실패
일간스포츠

입력 2014.07.18 21:33



2014 올스타전 최고 득표를 받은 나성범이 무안타로 고개 숙였다.

나성범은 18일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올스타전에 3번 좌익수로 선발 출장했다. 하지만 8회 다섯번째 타석까지 안타를 때려내지 못했다.

1회 김광현(SK)에게 삼진을 당했고, 3회 무사 1,2루에서 채병용(SK)에게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4회 1사 1루에선 장원준(롯데)의 공을 때렸으나 3루수 앞 병살타로 고개숙였다. 6회에는 삼성의 좌완 차우찬 상대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고, 8회 삼성 우완 안지만의 공을 때렸으나 다시 좌익수 뜬공이 되고 말았다. 나성범이 안타를 치지 못하면서 웨스턴리그는 선발 전원 안타 기록을 세우지 못했다. 웨스턴리그는 초반부터 이스턴리그 마운드를 두들겨 나성점을 제외한 나머지 선발 8명은 모두 안타를 1개 이상 기록했다.

한편 나성범은 지난해 올스타전 2타수 무안타에 이어 2년 연속 올스타전에 출전했으나 합계 7타수 무안타로 마감했다.

광주=한용섭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