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에이핑크 윤보미, '진짜-여군특집' 제2의 혜리 낙점
일간스포츠

입력 2015.01.02 12:10




에이핑크 윤보미가 MBC 예능 '일밤-진짜사나이' 혹한기 여군 특집에 출연한다.

에이핑크 윤보미는 최근 제작진에 의해 '제 2의 혜리'로 낙점 받았다. 워낙 예능 프로그램에서의 '파이팅'이 좋은데다, 에이핑크가 최근 가요계를 대표하는 '대세 걸그룹'이라는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에이핑크 멤버들도 '진짜사나이-여군특집'에 대한 관심이 많았다. 최근 인터뷰에서 "여군 특집에서 혜리가 정수기에 붙어 있는 에이핑크 스티커를 보고 서운해했던걸 봤다"면서 "예능에 나간 거 자체가 팀을 알리기 위한거니까 이해는 된다. 아마 우리라도 다른 팀 스티커가 붙어있는걸 봤다면 '우리꺼도 붙여주세요' 했을 거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멤버들은 특히 "(진짜사나이에 나간다면) 보미를 추천한다. 울면서 이 악물고 할 거 같다. 독하면서도 여리다. 울면서도 잘할 거 같다. 군대 훈련이 분명히 힘들 테고, 겨울이면 더 어려울 텐데 보미라면 끝까지 버틸 거 같다"고 자신하기도 했다.

혹한기 훈련편은 12일부터 촬영이 시작된다. '진짜사나이' 여군 특집은 지난 방송에 라미란·홍은희·김소연·맹승지·지나·박승희·혜리를 출연시켜 큰 인기를 얻었다. 리얼한 훈련 상황에서의 여군의 열정을 고스란히 녹아내, 웰메이드 예능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엄동진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