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기대상]음문석·고민시·금새록, 신인연기상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31 21:35

김진석 기자
음문석 고민시 금새록

음문석 고민시 금새록

음문석·고민시·금새록이 신인연기상을 받았다.

 
세 사람은 31일 서울 상암동 프리즘타워에서 진행된 2019 SBS 연기대상에서 신인연기상의 영광을 안았다.
 
음문석은 수상 후 "천천히 하나씩 하나씩 지금보다 열심히 더 연기 잘하라는 의미로 상을 받고 최선을 다해서 겸손하게 연기를 잘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민시는 "처음 대본을 건넨 감독님에게 너무 감사드리고 드라마에 함께 했던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금새록은 "'열혈사제'를 진행하는 동안 함께 해준 모든 배우 및 제작진에게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자 신인연기상 후보로는 '시크릿 부티크' 김재영 'VIP' 신재하 '열혈사제' 음문석 '닥터탐정' 정강희 '의사요한' 황희가 올랐고 여자는 '시크릿 부티크' 고민시 'VIP' 곽선영 '열혈사제' 금새록 '배가본드' 박아인 '수상한 장모' 수빈이었다.
 
2019 SBS 연기대상은 한 해 SBS 드라마를 통해 사랑받은 배우들에게 상을 주는 자리로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