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양준일 향한 팬심 "'J에게'의 J가 나였으면"
일간스포츠

입력 2020.01.29 12:07

홍신익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양준일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장성규는 29일 자신의 SNS에 "다른 라디오에 가서 사진 찍은 건 처음이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 및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MBC 표준FM '여성시대' 스튜디오를 찾아 양준일에게 사진 촬영을 요청하는 장성규의 모습이 담겨 있다. 들뜨고 긴장된 표정으로 다정하게 기념사진을 남긴 두 사람의 훈훈한 분위기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장성규는 이어 "요즘 '리베카'와 'J에게'를 수없이 듣고 있는데 이렇게 뵙게 될 줄이야. 'J에게'의 J(제이)가 장성규의 장이길"이라며 남다른 팬심을 전했다.  
 
한편, 양준일은 이날 '여성시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장성규는 매일 오전 7시부터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 DJ로 활약 중이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