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무생, 애처가 변신...추자현과 영화 ‘당신이 잠든 사이’ 호흡
일간스포츠

입력 2021.08.12 09:45

서지수 기자
사진= 에일리언컴퍼니 제공

사진= 에일리언컴퍼니 제공

배우 이무생이 영화 ‘당신이 잠든 사이’에 캐스팅돼 배우 추자현과 호흡을 맞춘다.
 
‘당신이 잠든 사이’는 행복한 신혼을 보내던 부부가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아내의 기억상실을 마주하게 되는 작품이다. 영화 ‘접속’ ‘텔 미 썸딩’ 등을 통해 한국 영화계의 새로운 문법을 만들어낸 장윤현 감독이 영화를 이끈다.
 
극 중 ‘김준석’ 역을 맡은 이무생은 대학 시절 만난 윤덕희(추자현 분)와 결혼에 골인한 인물로, 아내밖에 모르는 애처가이자 세심하고 따뜻한 성격의 소설가이다. 이무생은 영화 속에서 사랑꾼 면모를 발휘할 예정.

 
앞서 JTBC 드라마 ‘서른, 아홉’에서도 출연을 확정 지으며 드라마와 영화를 활발히 오가며 열일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이무생은, 이번 ‘당신이 잠든 사이’로 첫 스크린 주연 도전에 나선다. 이무생은 ‘당신이 잠든 사이’를 통해 진정성 넘치는 연기와 세심한 감정 열연을 선보이며 자신의 진가를 입증,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탄탄한 연기 내공을 유감없이 보여줄 전망이다.

 
서지수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