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여친과 운동 때문에 싸움? 결혼하면 체육관 차릴 것"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14 07:53



김종국이 "결혼하면 체육관을 차리겠다"며 운동에 대한 강한 신념을 드러냈다.

그는 지난 1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MZ세대를 만난 X세대"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놨다. 이번 영상에서 김종국은 조카이자 가수인 소야와 그 동생을 데리고 한 카페를 방문해 대화를 나눴다.

여기서 김종국은 "여자친구와 디저트를 먹으러 (카페에) 가본 적이 한 번도 없다"며 "가로수길도 여자친구와 가 본 적 없다"고 밝혔다. 이에 소야는 "여자친구가 카페 가자고 하면 어떻게 하겠냐"고 물었고 김종국은 "오자고 하면 와야지. 다 한다"고 답했다. 

이어 "여자친구가 있을 때 싸우는 유일한 이유가 항상 운동이었다"이라고 솔직 고백했다. 실제로 그는 여행을 가면서도 운동을 할 수 있는 곳을 알아본 뒤 그 근처에 숙소를 잡았을 정도였다고.

김종국의 운동 열정에 놀란 조카들은 "여자친구는 (삼촌이) 운동을 할 동안 뭘 하나"라고 물었고 김종국은 "내 카드를 주면 쇼핑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조카들은 "좋은데?"라며 웃었다.

나아가 그는 "결혼을 하겠다고 마음을 먹으면 체육관을 차려야겠다"면서 "내가 운동을 하려고. 사장이니까 가야하지 않나. 내 회사인데 하루 한번은 가야 한다. 내가 헬스장을 차리면 아내가 '가지 말라'고 할 명분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