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IS] 트래비스 스콧, 무대 사고 이후 시상식…카일리 제너 응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6 17:32 수정 2022.05.17 08:13

황지영 기자
LAS VEGAS, NEVADA - MAY 15: Kylie Jenner and Travis Scott attend the 2022 Billboard Music Awards at MGM Grand Garden Arena on May 15, 2022 in Las Vegas, Nevada. (Photo by Frazer Harrison/Getty Images)

LAS VEGAS, NEVADA - MAY 15: Kylie Jenner and Travis Scott attend the 2022 Billboard Music Awards at MGM Grand Garden Arena on May 15, 2022 in Las Vegas, Nevada. (Photo by Frazer Harrison/Getty Images)

래퍼 트래비스 스콧이 오랜만에 공식석상에서 무대를 펼쳤다.
 
16일(한국시각) 트래비스 스콧은 '2022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참석했다. 레드카펫 행사에는 여자친구 카일리 제너와 4살 딸 스토미도 함께 했다. 이들은 다정한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LAS VEGAS, NEVADA - MAY 15: Travis Scott performs onstage during the 2022 Billboard Music Awards at MGM Grand Garden Arena on May 15, 2022 in Las Vegas, Nevada. (Photo by Matt Winkelmeyer/Getty Images for MRC)

LAS VEGAS, NEVADA - MAY 15: Travis Scott performs onstage during the 2022 Billboard Music Awards at MGM Grand Garden Arena on May 15, 2022 in Las Vegas, Nevada. (Photo by Matt Winkelmeyer/Getty Images for MRC)

LAS VEGAS, NEVADA - MAY 15: (L-R) Stormi Webster and Kylie Jenner attend the 2022 Billboard Music Awards at MGM Grand Garden Arena on May 15, 2022 in Las Vegas, Nevada. (Photo by Matt Winkelmeyer/Getty Images for MRC)

LAS VEGAS, NEVADA - MAY 15: (L-R) Stormi Webster and Kylie Jenner attend the 2022 Billboard Music Awards at MGM Grand Garden Arena on May 15, 2022 in Las Vegas, Nevada. (Photo by Matt Winkelmeyer/Getty Images for MRC)

 
본 무대에선 '마피아'와 '로스트 포에버'로 노래했다. 털이 보송보송한 소재의 옷과 가방을 입고 시크하게 랩을 불렀다. 이어진 무대에서도 카리스마를 뿜었다.
 
트래비스 스콧은 11월 5일 휴스턴의 페스티벌에서 관객 압사 사고에 휘말린 이후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서 무대를 했다. 해당 공연 압사 사고로 인해 수백명의 사상자가 발생했고 트래비스 스콧은 여러 소송에도 걸려 있다. 코첼라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었으나 논란으로 인해 공연 및 페스티벌 스케줄을 취소해 왔다. 당시 트래비스 스콧은 "큰 충격을 받았다. 사고와 관련된 모든 이들을 위해 기도한다"고 말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