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이나, BTS 뷔 라디오서 깜짝 등판한 사연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5 11:20 수정 2022.06.15 11:22

김다은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작사가 김이나가 자신이 진행을 맡은 라디오에 방탄소년단 뷔가 깜짝 등판한 사연을 공개한다.  
 
15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김이나, 이지혜, 김민규, 양세형이 출연하는 ‘부럽지가 않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이나는 3년 만에 ‘라디오스타’에 재출연한다. 김이나는 현재 라디오 DJ로 활약하고 있는 ‘별이 빛나는 밤에’ 속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진행한 지 3년이 됐다는 그는 “매우 좋다. 1년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를 만큼 알차게 보내고 있다”며 만족감을 드러낸다.
 
이날 김이나는 ‘별이 빛나는 밤에’로 신청곡 사연을 보낸 월드스타가 있다고 밝힌다. 그 주인공은 방탄소년단 뷔다. 김이나는 녹화에서 뷔와의 특별한 인연을 전해 4MC와 출연진 모두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뷔에게 라디오 사연을 받은 김이나의 비하인드 스토리는 15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