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크스의 연인' 감독 "나인우, '달뜨강' 마지막 촬영 날 캐스팅"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15 15:37

박정선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의 윤상호 감독이 전작 '달이 뜨는 강'에 이어 나인우를 캐스팅한 이유를 전했다.  
 
윤상호 감독은 15일 오후 진행된 '징크스의 연인' 제작발표회에서 "나인우가 '달이 뜨는 강' 촬영 당시 정말 열심히, 훌륭한 태도로, 매력 넘치는 태도로 임해줬다"고 말했다.
 
윤 감독은 앞서 '달이 뜨는 강' 남자 주인공을 다급히 교체해야 했고, 신인 배우였던 나인우를 캐스팅했다. 덕분에 '달이 뜨는 강'은 인기리에 막을 내릴 수 있었다.
 
이어 윤 감독은 "나인우에게 반해서, '달이 뜨는 강' 마지막 촬영 후 소주를 마시며 출연 제안을 했다. '네가 해야 한다'고 말했고, 원작밖에 없던 시절에 나인우가 출연하겠다고 약속해줬다"고 했다.  
 
‘징크스의 연인’은 불행한 자신의 삶을 숙명으로 여기고 순응하며 사는 한 인간 남자와 저주를 풀기 위해 미지의 세상 밖으로 뛰어든 여신이 잔혹한 운명을 뛰어넘으며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서현과나인우를 비롯해 전광렬, 윤지혜, 기도훈, 이호정 등이 출연한다. 1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박정선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