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슈화, 워터밤 얼굴 공격에 분노…“길에서 만나지 말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8 14:36

이세빈 기자
사진=슈화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슈화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여자)아이들 슈화가 ‘워터밤 서울 2022’에 참석한 일부 관객을 향해 불쾌함을 내비쳤다.
 
슈화는 지난 26일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에서 “할 말이 있다. 방금 워터밤 하고 왔는데 물 안에서 이렇게 하는 줄 몰랐다. 너무 놀랐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누가 얼굴에 그렇게 물을쏘냐. 렌즈를 낀 상태여서 물을 피하다가 눈을 떴는데 한 30초 동안 사람이 안 보였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말이 된다고 생각하냐. 내가 적당히 살살하라고 하지 않았냐”며 “(얼굴로) 쏜 사람 다 봤다. 길에서 만나지 말자”고 경고했다.
 
(여자)아이들은 지난 26일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진행된 ‘워터밤 서울 2022’에 참석해 ‘톰보이’(TOMBOY) 등 무대를 선보였다. 일부 관객들이 멤버들의 얼굴에 물을 쏘자 소연이 “다 쏴도 되는데 눈에만 쏘지 말자”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