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유', 하나 '김유정'…젊어지는 시중은행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08 07:00 수정 2022.07.07 18:04

권지예 기자

하나은행, 손흥민과 전 세대 연결 효과 기대
우리은행, 아이유 효과로 앱 순위 '1위'도
"잠재 미래 고객에 친숙하게…마케팅 효과도"

하나은행이 새 모델로 발탁한 배우 김유정

하나은행이 새 모델로 발탁한 배우 김유정

 
시중은행이 '젊은' 이미지 씌우기에 나섰다. 미래 주요 고객이 될 젊은 층의 눈에 띄는 것은 물론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7일 금융권에 따르면 최근 하나은행은 배우 김유정을 새로운 광고모델로 발탁했다.  
 
하나은행은 김유정을 'MZ세대를 대표한다'고 표현하며, 젊은 이미지를 강조하고 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배우 김유정이 가진 MZ세대 특유의 상큼발랄함과 맑고 깨끗함, 건강하고 친근한 이미지가 하나은행이 추구하는 가치와 잘 부합해 새로운 광고모델로 선정했다"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김유정은 지속적인 기부 활동을 해오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고액 기부자 중 최연소 멤버이기도 하다. 또 범죄피해 위기 아동 지원을 위해 거액을 기부하는 등 다양하고 활발한 선행 활동을 이어가고 있어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이라는 하나금융의 미션과도 잘 부합된다.
 
하나은행의 기존 모델 축구선수 손흥민과 함께 전 세대를 연결하는 하나금융의 가치를 보여주겠다는 게 하나은행의 계획이다.
 
앞서 지난 4월에는 우리은행이 모델로 가수 겸 배우 아이유를 내세우며 효과를 톡톡히 봤다.
 
최근 아이지에이웍스의 데이터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우리은행의 '우리WON뱅킹' 앱이 구글플레이에서 전체 무료 앱 인기 순위 10위에 올랐다. MZ세대가 많이 쓰는 토스(24위)나 카카오뱅크(30위)보다 높았다.
 
우리은행이 지난 4월 모델로 기용한 가수 겸 배우 아이유.

우리은행이 지난 4월 모델로 기용한 가수 겸 배우 아이유.

 
여기에 '아이유 효과'가 있었다는 평가가 나온다.  
 
우리금융그룹은 2019년 이후 3년 만에 연예인을 모델로 내세웠다. 지난해 완전 민영화 성공과 함께 새출발하며, 금융그룹의 대외 인지도를 높이겠다는 취지가 반영된 결정이었다. 
 
이후 '우리WON뱅킹' 앱의 순위가 오르기 시작했다. 아이유 모델 기용이 알려진 직후인 지난 4월 24일에는 구글플레이 앱 순위 21위에 올랐다. 이후 지난달 17일 구글플레이 인기 앱 1위, 앱스토어 뱅킹앱 1위를 차지했다.  
 
이에 6월 우리WON뱅킹 이용자 632만명을 기록했다. 한 달 만에 50만명 가까이 급증한 수치다. 
 
아이유는 젊은 층 뿐만 아니라 전 연령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실제로 우리금융이 내부 임직원 대상 광고모델 추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아이유는 20대부터 50대까지 여러 세대에 걸쳐 가장 많은 추천을 받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후보로는 남자 배우도 있었고 아이돌도 있었지만, 아이유를 추천했다"며 "아이유를 모델로 한 우리은행 광고에서 MZ세대를 겨냥해 젊고 세련된 이미지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국민은행이 지난해 모델로 발탁한 걸그룹 에스파

KB국민은행이 지난해 모델로 발탁한 걸그룹 에스파

 
KB국민은행의 경우에는 지난해부터 걸그룹 에스파가 광고모델로 활동 중이다. 에스파는 국내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걸그룹이다.
 
최근에는 '리브Next' 전용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에스파와 팬들이 만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오는 15일 라이브방송에서 에스파와 실시간으로 소통하고 경품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를 열며, 젊은 층 겨냥을 이어가고 있다.
 
시중은행 관계자는 "꾸준히 활동하면서 젊은 층에게 각인된 연예인을 모델로 기용해 잠재 미래 고객의 눈을 돌리는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은행이 MZ세대 고객에게 좀 더 친근하게 느껴질 수도 있고, K컬처의 영향으로 국내외 마케팅에도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권지예 기자 kwonjiye@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