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한 잠재력과 실력 가졌다” 블랭키, 美 빌보드가 선택한 K팝 루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28 16:24

정진영 기자
사진=빌보드 코리아 제공

사진=빌보드 코리아 제공

보이 그룹 블랭키(BLANK2Y)가 세계적 음악매거진 빌보드가 선택한 차세대 K팝 루키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미국 유명 음악 매체 빌보드의 K팝 전문 팝 칼럼니스트인 제프 벤자민(Jeff Benjamin)과 제시카 오크(Jessica Oak)는 블랭키의 데뷔 과정과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조명했다.
 
이들은 데뷔 전부터 서바이벌 프로그램과 프로젝트 참여 등으로 인지도를 쌓아온 블랭키가 데뷔곡 ‘떰즈 업’(Thumbs Up)을 통해 보여준 탄탄한 실력과 매력, 끈끈한 팀워크, 팬덤 키위(K2YWE)를 향한 남다른 팬 사랑을 소개했다. 또 멤버들과 인터뷰를 통해 음악적 영감과 지향점, 앞으로의 활동 목표와 계획, 팬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소개했다.
 
또한 블랭키는 빌보드 코리아 매거진스페셜 판의 커버 모델로 발탁됐다. 블랭키가 참여한 이번 스페셜 판에서는 표지 모델을 비롯해 개인 및 유닛, 단체 화보와 인터뷰에 참여한 블랭키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신인 보이 그룹이 빌보드 코리아매거진의 기존 표지모델에 발탁되는 경우는 블랭키가 최초라 눈길을 끈다. 앞서 방탄소년단(BTS)과 갓세븐, 세븐틴, 슈퍼주니어-K.R.Y, 블랙핑크, 오마이걸 등 K팝을 대표하는 최정상 아티스트들과 하이어뮤직, 잔나비등 각 장르를 대표하는 상징적인 스타들이 빌보드 코리아 매거진의 표지 모델을 장식했던 만큼 빌보드 코리아가 블랭키의 무궁무진한 잠재력과 매력을 보고 차세대 K팝 루키로 꼽은 건 의미 있는 일이라 할 수 있다.
 
블랭키는 U, DK, 소담, 루이, 영빈, 시우, 성준, 마이키, 동혁 등 한국, 일본, 중국 멤버로 구성된 9인조 초대형 보이 그룹이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