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프루프’, 美 ‘빌보드 200’ 차트 6주 연속 상위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3 09:42

김다은 기자
사진=빅히트 뮤직 제공

사진=빅히트 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의 앤솔러지 앨범 ‘프루프’(Proof)가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장기흥행에 나서고 있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3일(한국시간) 발표한 최신 차트(8월 6일자)에 따르면 ‘프루프’는 ‘빌보드 200’에서 49위에 랭크됐다. 지난 6월 발매된 ‘프루프’는 6월 25일 자 차트에서 방탄소년단의 앨범으로는 통산 여섯 번째 ‘빌보드 200’ 1위를 차지한 뒤 6주 연속 상위권을 지켰다.
 
지난 2017년 9월 발매된 방탄소년단 미니 5집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는 ‘톱 앨범 세일즈’ 차트에 83위로 재진입했다.
 
방탄소년단은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 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매기는 ‘글로벌 200’과 ‘글로벌’(미국제외) 차트에 이외에도 여러 곡을 올렸다. ‘글로벌 200’에서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94위, ‘버터’(Butter)가 126위,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가 139위에 랭크됐고 ‘글로벌’(미국 제외)에서는 ‘다이너마이트’가 62위, ‘버터’가 92위, ‘마이 유니버스’가 97위, ‘옛 투 컴’(Yet To Come (The Most Beautiful Moment))이 122위에 안착했다.
 
방탄소년단 정국과 찰리 푸스의 협업곡 ‘레프트 앤 라이트’(Left and Right (Feat. Jung Kook of BTS))도 장기흥행을 예고했다. 이 곡은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전주 대비 4계단 상승하며 47위를 기록, 5주 연속 차트인했고 ‘디지털 송 세일즈’ 37위, ‘캐나다 핫 100’ 40위에 자리했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