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걍나와’ 김종민, 강호동 잡는 토크→결혼 임박설 진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4 10:05

김다은 기자
사진=네이버 NOW. 제공

사진=네이버 NOW. 제공

김종민이 강호동을 쥐락펴락하는 ‘예능 고수’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3일 오후 8시 네이버 NOW.에서 방송된 토크쇼 ‘걍나와’에서는 아홉 번째 게스트로 김종민이 출연해 MC 강호동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종민은 강호동의 소개에 맞춰 화끈하게 등장했다. 오프닝부터 높은 텐션이 이어진 가운데 김종민의 댄스가 펼쳐졌다. 24년 전 리즈 시절부터 섹시 댄스, 코믹 댄스까지 주저하지 않고 선보이는 김종민의 예능감과 열정이 돋보인 시간이었다.  
 
강호동은 김종민을 무릎에 앉히며 애정을 표현했다. 김종민은 오프닝에 “가족 같은 분위기”라며 감탄하면서도 앞으로 나올 게스트들에게 “조심하라”고 경고했다.  
 
이어진 토크에서는 전세가 역전됐다. 김종민은 강호동을 몰아가는 증언으로 강호동을 당황케 했고 거침없는 토크에 분위기가 한껏 달아올랐다. 또 강호동이 “나만 널 좋아한 거냐”고 묻자 김종민은 “그럴 수 있다”고 확인사살까지 했다.  
 
김종민은 본격적인 지식iN 토크에서 진솔한 이야기를 펼쳤다. 그는 ‘김종민의 대상이 사실 차태현이 거절해서 받은 게 사실이냐. 대진운, 선배 양보, 10년 공로가 합쳐진 대상이냐’는 질문에 “개인적으로 그렇게 생각하고 있다”고 답하며 자신의 대상 수상을 응원했던 차태현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결혼과 이상형에 대한 이야기도 시작됐다. ‘김종민에게 결혼이란?’이라는 질문에 김종민은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하긴 할 것 같다. 누구랑 할진 모르겠는데 (타이밍이) 다가온 것 같다”고 말했다.  
 
김종민이 여자 친구가 없다고 밝혔지만 강호동은 “결혼 임박했다고 느껴지나? 신혼집이? 신혼여행이? 허니문? 주인공이, 피앙세가 있는 거니?”라고 질문을 퍼부었고 김종민은 모두 그렇다고 답하는 센스를 보였다.
 
이어 김종민은 이상형을 묻자 “윽박지르지 않는 사람, 항상 응원해 줬으면 좋겠다. 집에 들어가셨을 때 웃고 계셨으면 좋겠다. 그러면 가서 옆에 눕고 사랑을 할 것”이라고 진솔한 마음을 털어놓기도.
 
‘걍나와’는 다양한 분야의 셀럽들이 출연해 네이버 지식iN을 토대로 강호동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쇼다. ‘걍나와’는 매주 수요일 네이버 NOW.를 통해 방송된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