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2년간 몸담은 에스팀과 아름다운 작별… 당분간 FA [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6 18:46

김다은 기자
사진=IS포토

사진=IS포토

가수 이효리가 남편 이상순에 이어 현 소속사와 작별한다.

 
16일 에스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이효리와 전속계약이 만료됐으며 서로 아름답게 마무리 지었다”고 밝혔다.  
 
이효리의 향후 행보에 관해서는 “아직 모른다”는 입장을 드러냈다. 이와 관련해 스타뉴스는 현재 이효리가 다른 소속사로 이적하지 않고 당분간 FA 상태에서 휴식기를 가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난 2020년 5월 에스팀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이효리는 이후 MBC ‘놀면 뭐하니?’, 티빙 ‘서울체크인’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연예 활동을 이어왔다.
 
같은 날 한 매체는 이효리와 함께 전속계약을 체결했던 남편 이상순이 에스팀과 계약을 종료한 상태며 유희열이 대표로 있는 안테나와 전속계약을 논의 중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안테나는 유희열을 비롯해 평소 이상순과 활발한 교류를 이어온 정재형, 루시드폴, 페퍼톤스, 유재석 등이 소속돼 있다.  
 
김다은 기자 dagold@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