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송민호, 오늘(21일) 부친상… “빈소 지키는 중”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21 20:04

김다은 기자
사진=IS포토

사진=IS포토

그룹 위너 멤버 송민호가 부친상을 당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오늘(21일) “송민호의 부친이 21일 별세했다”고 밝혔다. 고인의 발인은 오는 23일이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현재 송민호는 가족들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으며 장례는 가족, 친지들과 조용하게 치를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유가족에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며 “진심으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송민호 부친은 생전 투병 생활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월 송민호는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해 “지금 아버지가 편찮은 상태라 신경이 많이 쓰인다”고 말한 바 있다.  
 
김다은 기자 dagold@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