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시티 "구글 애드몹으로 광고 수익 200% 상승"…인앱 광고 노하우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23 18:16

권오용 기자
조이시티가 구글 애드몹 앱서밋에서 인앱 광고 노하우를 공유하고 있다.

조이시티가 구글 애드몹 앱서밋에서 인앱 광고 노하우를 공유하고 있다.

 
조이시티는 ‘2022 구글 애드몹 앱 서밋 행사’에서 마케팅 전략 노하우를 공유했다고 23일 밝혔다. 
 
구글 애드몹은 앱 혹은 게임 내에 광고를 도입해 부가적인 수익을 창출하도록 돕는 모바일 광고 플랫폼이다. 최고가를 제시하는 입찰자에게 노출 권한을 부여하는 공개 입찰 시스템을 적용해 수익 극대화가 가능하다.
 
조이시티 측은 "2021년 구글 애드몹 공개 입찰 시스템을 도입한 이후 광고 수익이 200% 상승하는 성과를 거뒀다. IAP(인앱 구매) 매출액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새로운 매출원을 발굴하는 데 성공했으며, 이용자 잔존율과 LTV(사용자 평생 가치) 모두 유의미하게 상승했다"고 말했다. 

 
조이시티는 이런 성과 때문에 이번 서밋 행사에 우수 성공사례로 채택돼 초청됐다. 
 
조이시티는 강연을 통해 IAA(인앱 광고) 수익화 여정 설계 노하우를 공개했다. 조이시티 마케팅실 김수진 실장은 “구글 애드몹을 통해 수익 창출을 이루면서도 리텐션과 LTV를 상승시키고, 매출 자기잠식은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이시티는 현재 구글 애드몹을 통해 자사 게임 간 크로스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신규 마케팅 채널로 활용하고 있다. 향후에는 유저 그룹을 세분화해 수익화 여정을 설계하는 등 활용 방식을 보다 고도화할 계획이다.
  
권오용 기자 bandy@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