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파여신’ 곽민선, 카타르로 떠났다…SBS 스포츠 리포터 활약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24 17:11

이세빈 기자
사진=SBS Sports ‘스브스루패스’ 영상 캡처

사진=SBS Sports ‘스브스루패스’ 영상 캡처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곽민선이 카타르로 떠났다.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축구와 e스포츠계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곽민선이 2022 카타르 월드컵 기간 SBS 스포츠 리포터로 활약한다고 24일 밝혔다.
 
곽민선은 스포츠, 게임 아나운서로 활약하던 중 지난 2020년 맨시티 유니폼을 입은 사진이 온라인상에서 화제를 모으며 축구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바 있다. 현재는 ‘피파 온라인’ 등 축구 콘텐츠는 물론 지상파로도 활동 반경을 넓혀 활동 중이다.
 
곽민선은 2022 카타르 월드컵 기간 SBS 스포츠 카타르 현지 배송 직캠 원정대 ‘SBS 스브스루패스’ 리포터로 활약한다. 그는 관중석 직캠부터 해외 팬 인터뷰, 선수들의 모습까지 카타르 현지 분위기를 생생하게 전할 예정이다.
 
축구에 대한 애정과 열정은 기본, e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하며 얻은 풍부한 리포팅 경험을 토대로 펼칠 곽민선의 활약에 기대감이 커진다.
 
곽민선이 출연하는 카타르 현지 배송 직캠 ‘스브스루패스’는 SBS 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이세빈 기자 sebi0525@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