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팡 게 섯거라’…캔디팡 1주일만에 600만건 다운로드
일간스포츠

입력 2012.10.02 11:40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는 모바일게임 신작 '캔디팡'이 서비스 일주일만에 600만건의 다운로드를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애니팡과 같은 퍼즐게임인 캔디팡은 25일 카카오톡용으로 출시된 이후 1주일만엔 지난 1일 누적 다운로드 600만건, 일일사용자 350만명을 돌파했다. 애니팡이 출시 한 달만에 다운로드 500만건을 넘어선 것과 비교하면 짧은 시간에 인기를 얻고 있는 것.
위메이드측은 "캔디팡은 구글 플레이 단일 마켓에서만 서비스되고 있어 애니팡과 같이 앱스토어 동시 서비스가 이뤄지면 이용자가 더욱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캔디팡은 퍼즐 장르 특유의 손쉬운 게임성, 모바일 디바이스에 최적화된 터치감을 완성도 있게 구현해 한층 빠르고 박진감 넘치는 재미와 몰입감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캔디팡은 현재 안드로이드 OS 디바이스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카카오 게임하기에서 서비스하고 있으며, 아이폰용은 조만간 출시될 예정이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