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휴가철 맞아 휴대용 보조 배터리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4.07.11 17:34



안랩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대용량 휴대용 보조 배터리 신규 모델인 ‘마이비’ 시리즈 2종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마이비 시리즈 2종은 각각 5200mAh와 10400mAh의 대용량으로 구성됐다. 스마트폰을 2~5회 이상까지 충전할 수 있어 게임, 동영상, 인터넷, 내비게이션 등 스마트폰 배터리 소모가 심한 작업 시에도 장시간 사용이 가능하다.

이번 모델은 두 개의 USB포트를 탑재해 여러 대의 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으며, 고출력 포트 설계로 일반적인 콘센트 연결 충전방식보다 더욱 빠르게 충전이 가능하다. 또 자체적으로 연결된 휴대 기기의 과충전과 과부하 방지, 과방전 및 합선을 방지할 수 있는 마이컴 엔진을 탑재해 폭발 위험으로부터 스마트기기를 보호하며, 삼성 SDI의 리튬이온 배터리 셀을 사용해 효율성도 높였다.

마이비는 아이폰5S, 갤럭시S5, 갤럭시노트3 등 각종 스마트폰을 비롯해 태블릿PC, 디지털 카메라, 블루투스 이어셋 등 다양한 전자기기에 사용이 가능하다. 상태 표시 LED 탑재로 잔량, 입출력 상태 등이 표시등으로 표시돼 배터리 상태 확인이 쉽다. 이와 함께 LED 플래시가 내장돼 캠핑과 피크닉, 등산 등 야외 활동에서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또 유선형의 디자인과 러버 재질의 케이스를 적용해 그립감을 향상 시켰으며, 그린·화이트·블랙의 세 가지 컬러로 출시해 취향에 따라 선택이 가능하다.

마이비는 현재 온라인·오픈마켓에서 구매 가능하며 향후 소셜커머스, 안랩몰 등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