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태민 "첫 자작곡 '낮과 밤', 부담감 크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7.12.07 13:52


'언니네' 가수 태민이 자작곡 '낮과 밤'에 대해 언급했다.

태민은 7일 방송된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에 출연해 신곡 '낮과 밤'에 대해 "이번에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이 타이틀곡이 됐다"고 밝혔다.

이어 태민은 "직접 작사, 작곡을 한 건 처음이다. 항상 가수로서 임했는데 회사와의 관계도 있고, 부담이 크다. 곡이 잘 안 되면 어쩌나 싶다"며 "팬 여러분들이 편안하게 들을 수 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정여진 기자 jeong.yeojin@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