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첫 입성' 백종원, 성시경과 '백종원 클라쓰' 호흡
일간스포츠

입력 2021.06.07 16:45

황소영 기자
'백종원 클라쓰'

'백종원 클라쓰'

백종원이 KBS에 첫 입성한다.  

 
한식 마스터 백종원이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백종원 클라쓰'를 통해 글로벌 한식 새내기들에게 진짜 한식이 무엇인지 한식의 기본기를 가르쳐 전 세계인에게 한식의 매력을 알리는 프로그램을 시작한다. 28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을 확정했다.  
 
백종원과 함께 '백종원 클라쓰'를 이끌어갈 MC로 연예계 대표 미식가이자 자타공인 요리 금손인 성시경이 합류한다.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제자들과 함께하는 새로운 도전은 물론 달달한 보이스로 전 세계의 음식 문화 토크를 이끌 성시경의 활약을 기대하게 한다.  
 
'백종원 클라쓰'

'백종원 클라쓰'

이런 가운데 공개된 첫 티저 영상에는 KBS 구내식당에서 우연히 마주한 백종원과 성시경의 티키타카가 담겨있다. 먼저 백종원이 성시경에게 "KBS 괜찮냐?"라고 의미심장하게 묻자 "괜찮죠"라고 답하던 성시경은 KBS에 등장한 백종원이 의아하면서도 무언가를 눈치챈 듯 "형 KBS는 안 하시잖아요?"라고 되묻는다. 백종원은 "그냥 밥 먹으러 왔어"라고 말하며 미소를 짓는다. "왠지 여기서 (내가) 밥을 할 것 같은데?"라는 백종원의 말까지 더해져 두 사람의 대화 속 속내는 무엇일지 프로그램에 대한 호기심을 높인다.  
 
이런 환상의 케미스트리인 두 사람이 이끌어갈 '백종원 클라쓰'는 한국 시청자들은 물론 외국인, 해외동포까지 아우를 수 있는 백종원 표 한식을 보여준다. 한식 마스터 백종원과 한식 새내기 외국인들의 신선한 결합을 시도한 글로벌 음식 문화 토크쇼라는 점에서 새로운 요리 예능의 매력을 선사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