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허민 원더홀딩스와 게임사업 협력 본격화
일간스포츠

입력 2021.07.13 12:25

권오용 기자
넥슨과 원더홀딩스 CI.

넥슨과 원더홀딩스 CI.

 
넥슨은 인기 ‘던전앤파이터’ 개발사 네오플의 창업자인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와 게임사업 협력을 본격화환다.  

 
넥슨은 원더홀딩스와 신규 게임에 대한 공동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원더홀딩스는 신규 게임의 개발, 운영, BM을 비롯해 자체 서비스 플랫폼 및 인프라 구축을 진행하는 등 개발과 서비스에 집중한다.  
 
넥슨은 원더홀딩스의 개발 자회사가 개발하는 신규 게임의 개발/기술자문·고객응대·마케팅·홍보·사업제휴·PC방서비스 등을 지원한다.
 
현재 원더홀딩스의 개발 자회사인 원더피플은 글로벌 게임 서비스 플랫폼 ‘GeeGee’와 배틀로얄 장르의 PC 게임 ‘슈퍼피플’을 개발하고 있다. ‘GeeGee’ 와 ‘슈퍼피플’의 알파 테스트를 앞두고 있다.
 
양 측은 “이번 계약으로 넥슨이 축적한 서비스 노하우와 원더홀딩스의 개발력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게임 서비스를 위해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고 말했다.  
 
넥슨은 지난 2019년 원더홀딩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2020년 지분율 50대 50으로 조인트벤처 데브캣과 니트로스튜디오를 설립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