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은혁, 코로나19 확진 의심…"PCR 결과 기다리는 중"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20 21:11

황소영 기자
슈퍼주니어의 은혁이 16일 오전 경기도 일산 JTBC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아는형님' 녹화에 참석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16

슈퍼주니어의 은혁이 16일 오전 경기도 일산 JTBC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아는형님' 녹화에 참석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16

슈퍼주니어 은혁이 코로나19 확진 의심 반응을 보였다.  

 
소속사 SJ레이블 측은 20일 "은혁이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어 신속 항원 검사를 진행했고 양성을 확인했다. PCR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라고 밝혔다.  
 
은혁은 현재 자가격리 중이다. 슈퍼주니어 다른 멤버들과의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은혁은 SBS '런닝맨' 호랑이띠 특집에 참여했다. 이에 접촉자로 분류된 유재석, 지석진, 하하, 송지효, 김종국, 전소민 등 '런닝맨' 멤버들은 PCR 검사 대상이 됐다.  
 
이날 MBC '놀면 뭐하니?' 녹화에 참여하고 있던 유재석과 하하는 은혁의 소식을 접한 후 PCR 검사를 받았다. '놀면 뭐하니?' 녹화에 참석한 다른 멤버들도 방역 지침에 따라 PCR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