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사, 美 워싱턴 DC ‘오타콘 2022’ 무대 찢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31 15:02

정진영 기자
사진=지비레이블 제공

사진=지비레이블 제공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ASC) 우승자 알렉사(AleXa, 김세리)가 미국 뉴욕과 LA에 이어 워싱턴을 매료시켰다.  

 
알렉사는 30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개최된 오타콘(Otakon)의 스페셜 프로그램 ‘오타콘 2022 프라이데이 나이트 K팝 콘서트’ 무대에 올라 무려 10곡의 무대를 펼쳤다.
 
알렉사는 콘서트를 방불케 한 화려한 세트리스트로 현장을 열기로 가득 채우며 ‘ASC’ 우승자다운 폭발적인 무대를 선사했다.
 
이번 행사에서 알렉사는 미국 NBC 대규모 경연 프로그램 ‘ASC'의 우승 곡이었던 ’원더랜드‘를 비롯해 ’밤‘, ’빌런‘, ’엑스트라‘, ’타투‘ 등 대표곡들로 무대를 꾸몄다. 무대마다 탄성을 자아내는 강질의 퍼포먼스와 완벽한 라이브로 객석의 환호를 끌어냈다.
 
알렉사는 혼자서 무려 10곡을 소화했음에도 조금의 무너짐도 없는 완벽한 퍼포먼스로 ‘ASC’ 우승자다운 실력과 아우라를 뽐냈다. 현장을 찾은 팬들은 알렉사의 파워와 생기 가득한 무대에 열렬한 호응을 보내며 워싱턴 DC를 단숨에 축제의 현장으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오타콘은 1994년에 설립되어 아시아 대중문화(애니메이션, 만화, 음악, 영화, 비디오 게임 등)와 팬덤을 축하하기 위해 여름철에 개최되는 연례 컨벤션이다. 올해는 미국 수도 워싱턴 DC의 월터 E. 워싱턴 컨벤션 센터에서 열렸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