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연, 청룡시리즈어워즈 비하인드 공개 “연기 어렵지만 계속 열심히 할 것”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1 13:51

박로사 기자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정호연이 연기에 대한 진심을 전했다.
 
지난 29일 정호연의 ‘제1회 청룡시리즈어워즈’ 브이로그가 사람엔터 유튜브 채널 ‘로그인’을 통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시상식이 끝난 뒤 동료 선후배들과 인증샷을 남기는 친근한 모습은 물론이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패셔니스타로 주목받고 있는 정호연의 시상식 준비 과정까지 세밀하게 담겨 있어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가운데 유튜브 영상을 통해 정호연이 못다 한 신인여우상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렇게 영광스러운 신인여우상을 받게 되어서 진심으로 영광”이라며 “항상 힘 써주고 함께하는 우리 사람엔터 식구들, 진심으로 너무 감사하다. 많은 도움 뒤에서 주고 있는 거 잘 알고 있다. 더 힘을 받아서 앞으로 씩씩하게 걸어 나가는 사람이 되고 싶다. 그리고 우리 가족한테도 정말 사랑한다고 얘기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연기가 아직 너무 어렵고, 많이 부담되기도 하지만 ‘오징어 게임’의 성공 덕분에 정말 많은 복을 받았다고 생각한다. 연기를 사랑하니까, 계속 열심히 하면 될 것 같다”고 덧붙여 앞으로의 행보를 기대케 했다.
 
앞서 정호연은 ‘제28회 미국배우조합상’(SAG) TV 드라마 시리즈 부문 여우주연상, ‘제20회 디렉터스 컷 어워즈’ 올해의 여자배우상, ‘제2회 크리틱스 초이스 슈퍼 어워즈’(Critics Choice Super Awards) 액션 시리즈 부문 여자 연기상을 받았다. 여기에 ‘제1회 청룡시리즈어워즈’ 드라마 부문 신인여우상까지, 국내외 시상식서 4관왕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루게 됐다.
 
또한 정호연은 오는 9월 개최될 ‘제74회 에미상’(Emmy Awards, 이하 ‘에미상’) 드라마 시리즈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로 지명돼 화제를 모았다. 지난 13일 (한국시간) 정호연은 한국 배우 중 최초이자, 아시안 배우 중 네 번째로 ‘에미상’ 드라마 시리즈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정호연이 한국 최초로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에미상’은 오는 9월 13일(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개최된다.
 
박로사 기자 teraros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