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형, 피겨 네벨혼 트로피 쇼트 2위… 女 위서영 3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9.23 08:34 수정 2022.09.23 08:40

김희웅 기자
네벨혼 트로피 쇼트서 2위에 오른 이시형.(사진=연합뉴스)

네벨혼 트로피 쇼트서 2위에 오른 이시형.(사진=연합뉴스)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국가대표 이시형(21·고려대)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네벨혼 트로피 쇼트프로그램에서 2위에 올랐다.
  
이시형은 22일(한국시간) 독일 오베르스트도르프에서 열린 2022 ISU 챌린저 시리즈 네벨혼 트로피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48.54점, 예술점수(PCS) 38.24점을 합친 86.78점을 받았다.  
 
캐나다의 로만 사도프스키(89.57점)에 이어 2위를 차지한 이시형이다. 이시형은 쿼드러플 토루프(공중 4회전), 트리플 악셀 등 모든 기술을 실수 없이 처리했다.  
 
함께 출전한 차영현(18·고려대)은 총점 53.94점으로 14위에 머물렀다.
 
여자 싱글에 출전한 위서영(17·수리고)은 61.31점으로 3위, 윤아선(15·광동중)은 56.94점으로 6위를 마크했다.  
 
한편 네벨혼 트로피는 그랑프리 시리즈보다 낮은 단계의 대회다. 경기 감각을 조절하는 차원의 대회다.  
 
김희웅 기자 sergio@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