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수환 감독의 ‘우리는 이태석입니다’ 3쇄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1 09:55

정진영 기자
사진=이태석재단 제공

사진=이태석재단 제공

영화 ‘부활’ 구수환 감독의 책 ‘우리는 이태석입니다’가 3쇄를 돌파했다. 특히 교육 현장에서 열기가 매우 뜨겁다는 전언이다.

 
구수환 감독은 ‘우리는 이태석입니다’ 발매 이후 최근 전국 여러 지역을 돌며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우리는 이태석입니다’는 구수환 감독이 30여년 동안 취재 현장에서 만난 국내·외 유명 인사와 영화 ‘울지마 톤즈’ 그 후 이야기를 사례 중심으로 담고 있다. 북유럽 정치 지도자 이탈리아 마피아 전담 검사, 종군기자, 고(故) 이태석 신부 제자 등 직접 만나고 경험한 내용이어서 파급효과도 크다. 구 감독은 책을 통해 우리 사회에서 가장 필요한 것이 ‘공감 능력’임을 강조하고 있다.
 
재단 관계자에 따르면 교육 현장에서 북 콘서트 형식의 강연 요청도 이어지고 있다. 대상도 시, 도 교육청, 국공립 도서관, 초중고, 학부모 연수까지 다양하다는 설명. 구 감독은 지난 4일 경기도 교육청 언어교육연수원에서 북콘서트를 진행했는데, 이 자리에는 초중고 교사 50명이 자원해서 참석했다.
 
구수환 감독은 교사들의 서평을 읽고 이태석 신부의 삶을 통해 교육 현장의 변화를 끌어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됐다며 소중한 자리를 마련해준 경기도 교육청 언어 교육 연수원에 감사의 인사를 표했다. 이날의 뜨거운 반응은 교장과 교감 대상 북 콘서트 요청으로 이어져 구 감독은 오는 29일 또 한 번 특강을 진행한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