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쩐의 전쟁' 개막, 2023 FA 자격선수 40명 발표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3 11:15

안희수 기자
 
KBO리그 스토브리그가 시작됐다. 
 
KBO(한국야구위원회)는 13일 2023년 FA(자유계약선수) 명단을 공시했다. 자격을 얻은 선수는 총 40명이다. 등급 별로는 A 등급 11명, B 등급 14명, C 등급 15명이다. 이 중 처음 FA 자격을 얻은 선수가 29명이고, 재자격 선수는 7명이다. 이미 FA 자격을 취득했지만 FA 승인 신청을 하지 않고 자격을 유지한 선수는 4명이다.
 
구단 별로는 NC 다이노스가 8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SSG 랜더스가 6명, LG 트위스·KT 위즈·삼성 라이온즈가 5명, 두산 베어스 4명, KIA 타이거즈 3명, 키움 히어로즈 2명, 롯데 자이언츠와 한화 이글스가 각각 1명씩이다.
 
2023년 FA 자격 선수는 공시 후 2일 이내인 15일까지 KBO에 FA 권리 행사의 승인을 신청해야 한다. KBO는 신청 마감 다음 날인 11월 16일 FA 권리를 행사한 선수들을 FA 승인 선수로 공시할 예정이다.
 
FA 승인 선수는 공시 다음날인 17일부터 모든 구단(해외 구단 포함)과 선수계약을 위한 교섭이 가능하다.
 
안희수 기자  
 
2023 FA 자격선수 명단

2023 FA 자격선수 명단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