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차태현·조여정, '구르미 그린 달빛' 특별출연
일간스포츠

입력 2016.07.25 16:44

기사 이미지

배우 차태현과 조여정이 '구르미 그린 달빛'에 특별출연한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25일 일간스포츠에 "조여정이 KBS 2TV 새 월화극 '구르미 그린 달빛' 특별출연 녹화를 마쳤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 24일 진행된 촬영에 참여했다. '구르미 그린 달빛' 1회에 임팩트있는 캐릭터로 등장한다. 명랑·쾌활한 상황으로 극 초반 웃음을 책임질 예정이다. 최근 드라마에서 보기 힘들었던 두 사람의 활약이 벌써부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왕세자 박보검(이영)·사랑스러운 위장내시 김유정(홍라온)·마성의 꽃선비 진영(김윤성)·조선판 미의 여신인 채수빈(조하연)·비밀병기 곽동연(김병연) 등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조선 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룰 예측불가 궁중 위장 로맨스.

섬세하고 아름다운 연출력으로 정평이 난 '연애의 발견' 김성윤 PD와 '태양의 후예' 백상훈 PD가 공동 연출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뷰티풀 마인드' 후속으로 첫방송은 다음달이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