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공적연금 수급자를 위한 행복연금대출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7.05.19 14:56


KEB하나은행은 4대 공적연금 수급자를 위한 새로운 대출상품인 행복연금대출을 19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행복연금대출은 공무원, 사학, 군인연금 수급 개시 후 15년 이내인 손님과, 국민연금 수급 개시 후 10년 이내인 손님을 대상으로 최저 연 3.2% 수준의 낮은 금리를 제공한다.

또 기존 금융권의 연금신용대출과 달리 연간 수급금액 전액을 한도 산정에 포함해 더 높은 대출한도를 제공한다. 대출금액은 최대 2000만원까지 신청 가능하며 자금운용 계획에 따라 한도가 점진적으로 축소되는 마이너스 대출과 분할상환대출 중 선택하여 약정할 수 있다.

특히, 연금개시 1년 이내인 손님에게는 한도 축소가 없는 마이너스 통장대출을 최대 10년까지 연장 사용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KEB하나은행은 연금이체 시 금리 우대와 수수료 면제 혜택을 제공하는 행복 노하우 주거래우대통장과 연금 수급자 교통요금 할인카드인 연금타요 빅팟카드를 출시하는 등 은퇴자들의 행복한 노후를 위해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