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서원, SNS 사칭 피해에 SOS…"이건 내가 아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21 16:39

이세빈 기자
사진=차서원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차서원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차서원이 SNS 계정 사칭 피해를 알렸다.
 
차서원은 오늘(21일) 자신의 SNS에 “이건 내가 아니다. 따로 팬분들께 DM 보내시는 것도 확인했다. 도와달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차서원의 SNS와 같은 프로필 사진, 소개 글을 한 사칭 계정이 담겨 있다. 차서원은 해당 계정을 캡처해 ‘X’표시를 해놓은 상황.
 
사칭 계정은 차서원의 팬들에게도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차서원은 피해를 막고자 자신의 계정을 통해 사칭 사례를 알린 것으로 보인다.
 
한편 차서원은 MBC ‘두 번째 남편’에 출연 중이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