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산업 전문가’ 이훈희 KBS 전 본부장 스타쉽엔터 대표이사 선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18 17:04

이현아 기자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신임 대표이사에 KBS 제작본부장을 지낸 이훈희 씨를 선임했다.

이훈희 신임 대표이사는 KBS 제작PD를 거쳐 코엔미디어 제작부문 대표, SM C&C 대표, KBS 제작본부장으로 재직하며 30여년 간 음악-미디어 콘텐트 전반을 두루 경험한 대한민국 엔터산업 전문가다.
 
특히 레전드 예능으로 꼽는 ‘해피투게더 쟁반노래방’을 직접 기획 연출했으며, ‘뮤직뱅크’ ‘1박 2일’을 비롯해 최근 화제를 낳았던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등 대한민국 콘텐츠 트렌드를 제시하는 다수의 히트 콘텐트를 제작, 성공시켰다.
 
이훈희 신임 대표이사는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의 강력한 팬덤을 갖춘 가수, 배우 아티스트들, 음악 및 영상 콘텐츠 사업의 강점과 성장 잠재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영향력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이훈희 신임 대표이사의 풍부한 음악 및 미디어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글로벌 엔터산업에서 독보적 입지를 구축하기 위해 신규 사업 영역 확대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더욱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소속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팬덤을 강화하고 다양한 영역으로 활동을 확장할 수 있도록 전방위적으로 지원하는 것은 물론, 각종 스타 콘텐츠 제작 등 사업영역 다각화에도 적극 나선다. 뿐만 아니라 과감한 투자를 통해 실력있는 신인 아티스트들의 발굴과 육성에도 힘쓸 예정이다.
 
이훈희 신임 대표이사는 이진성 현 대표와 함께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이끌 예정이다.
 
이현아 기자 lee.hyunah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