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김가람, 학폭 논란 언급에 "말씀드리기 조심스러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2 16:34 수정 2022.05.02 16:55

이세빈 기자
사진=쏘스뮤직 제공

사진=쏘스뮤직 제공

그룹 르세라핌이 김가람을 둘러싼 각종 논란에 입을 열었다.
 
르세라핌은 2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피어리스’(FEARLESS)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먼저 리더 김채원은 데뷔 전 불거진 멤버 김가람의 학교 폭력에 관해 “이 사안은 현재 회사와 논의 중이고 절차에 맞게 대응 중이기 때문에 직접 뭐라고 말씀드리기가 조심스럽다. 추후에 이야기 전해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당사자 김가람 역시 “김채원과 같은 의견이다. 뭔가 직접 말씀드리기 어렵다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 앞으로 르세라핌 멤버로서 더 열심히 하겠다”며 각오를 다지며 말을 아꼈다.
 
이에 김채원은 “멤버들 모두 데뷔 무대를 위해서 열심히 달려왔다. 보여드리고 싶은 모습이 많으니 앞으로 애정 어린 마음으로 지켜봐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당부했다.
 
르세라핌은 하이브와 쏘스뮤직이 협력해 론칭하는 첫 걸그룹으로, 아이즈원 출신 김채원과 사쿠라를 비롯해 허윤진, 카즈하, 김가람, 홍은채로 구성됐다.
 
르세라핌은 이날 오후 6시 ‘피어리스’를 발표하고 같은 날 오후 8시 온·오프라인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