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미, 10년차 마음가짐 "솔직함 담은 음악"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27 15:00

황지영 기자
프로필

프로필

 
가수 제이미가 있는 그대로의 솔직함으로 독창적인 음악 세계관을 완성했다.
 
27일 소속사를 통해 제이미는 "제 음악에 솔직함을 담으려고 해요"라고 청사진을 그렸다. 2011년 SBS ‘일요일이 좋다 - K팝스타 시즌1’에서 실력자 타이틀을 얻으며 대중에 이름을 알렸던 박지민은 어린 시절부터 쓴 영어 이름 제이미로 활동명을 변경, 아티스트로서 자신만의 길을 걷고 있는 것.
 
소속사는 "솔직한 감정을 사랑스럽게 비유하는 제이미의 작사는 듣는 즐거움과 함께 앨범의 깊이를 더해준다. 주로 사랑이 아닌, 청춘과 인생을 고찰한 자유로운 발상이 담겨 편하게 들리면서도, 진한 공감을 유발한다"고 앞으로 활동을 기대했다.
 
제이미는 한층 더 성숙해진 보이스와 표현력으로 대중을 찾아올 예정이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