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림→안소진, 개명 후 첫 영화 ‘메타액션’으로 확정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14 15:24

정진영 기자
사진=티앤아이컬쳐스 제공

사진=티앤아이컬쳐스 제공

배우 안소진이 한가림에서 개명한 이후 첫 작품을 확정 지었다.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 관계자는 “이승수 감독의 새 영화 ‘메타액션’에 안소진이 주인공 영희 역을 맡았다”고 14일 밝혔다.
 
‘메타액션’은 공사장에서 경리로 일하며 웹툰 작가를 꿈꾸는 영희(안소진 분)가 만화 속 주인공 철수와 함께 빌런들이 지배하는 메타 액션 세계로 들어가게 되는 내용을 다룬다. 메타 액션 세계에서 목숨을 걸고 싸우는 영희와 철수의 액션 코믹 판타지가 눈길을 모을 전망이다.
 
깜찍발랄 매력의 소유자인 안소진은 기존 활동명인 한가림에서 이름을 변경한 뒤 첫 작품으로 ‘메타액션’을 선택하게 돼 눈길을 끈다. 안소진은 억척스럽게 일하면서도 꿈을 잃지 않는 캐릭터 영희를실감 나게 표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티앤아이컬쳐스 관계자는 “개명과 함께 다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한 안소진의 새 작품 ‘메타액션’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