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효리, "질이 나쁜 말이야? 코 같은 거잖아" 홍현희 머쓱~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17 08:20 수정 2022.07.17 08:23

이지수 기자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전참시'에 출연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

 
이효리가 홍현희의 선물에 거침없는 반응을 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1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제주도로 태교 여행을 떠난 강누데, '제주댁'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만나는 모습이 펼쳐졌다.
 
TVING '서울체크인'의 인연으로 이효리와 친분이 생긴 홍현희는 제주에서의 만남에 응해준 이효리에게 감사함을 표했고, 이효리를 위한 선물을 전달했다. 노란색 액체가 가득한 병을 건네면서 "여자들끼리 은밀하게 주겠다"라고 속삭이는 홍현희를 향해 이효리는 "질 세정제냐? 그렇게 생겼다"라고 말했다.
 
이에 모두가 당황하자 이효리는 "질이 나쁜 거냐. 코 같은 거 아니냐. 손 같은 거 아니냐"라며 의아해했다. 이에 모두가 고개를 끄덕였고 홍현희는 "오일이다. 마사지 오일인데 적나라하게 설명하기 좀 그렇다"고 설명했다.
.  

 
스튜디오에서 이를 본 전현무는 "이효리가 의리녀라고 하던데 진짜 한 걸음에 달려왔냐"고 물었다. 이에 홍현희는 "원래 친하고 좋아하는 사람일수록 피해주고 싶지 않은 게 있지 않냐? 그래서 안했는데 진짜로 언니가 계속 '오면 연락하라'고 했다. 그래서 이번에 연락했다"고 말했다.
 
방송 후 네티즌들은 "질 세정제 언급하며 당당하게 설명한 이효리 멋졌다", "역시 이효리는 마인드도 톱스타다", "질 세정제가 뭐 어때서?", "울프컷으로 머리 잘라서 '효식이'라고 불려도 멋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