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수봉 33점' 한국, 호주 꺾고 챌린저컵 4강 진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28 22:36

이형석 기자
연합뉴스

연합뉴스

남자배구 대표팀(세계랭킹 32위)이 호주(38위)를 꺾고 2022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챌린저컵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임도헌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8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호주전에서 세트 스코어 3-2(23-25, 25-23, 25-18, 22-25, 15-13)로 이겼다.  
 
준결승에 오른 한국은 30일 같은 장소에서 튀르키예(17위)-카타르(21)전 승자와 결승 진출을 놓고 싸운다. 이번 대회 우승팀엔 2023 FIVB 발리볼 네이션스리그(VNL) 진출권이 주어진다.  
 
라이트 공격수 허수봉(현대캐피탈)이 33점을 올리며 대표팀 공격을 이끌었다.  
 
한국은 총 11차례 동점을 주고 받은 1세트, 23-23에서 상대에게 속공을 내준 뒤 리시브 범실로 무릎을 꿇었다.  
 
접전으로 전개된 2세트는 따냈다. 21-21에서 비디오 판독 끝에 판정 번복을 이끌어 22-21을 만들었고 허수봉의 오픈 공격 득점까지 이어졌다. 24-23에서 나경복의 득점으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허수봉은 2세트에서만 팀 19득점 중 10점을 책임졌다.
 
한국은 3세트를 25-18로 손쉽게 따냈지만, 4세트 막판 집중력 부족으로 무너졌다.  
 
결국 승부는 5세트로 이어졌다. 한국은 8-6에서 신영석의 블로킹으로 분위기를 가져왔고, 허수봉의 연속 득점으로 리드를 이어갔다. 14-14에서 나경복의 마지막 공격이 아웃 판정을 받았지만, 비디오 판독을 통해 득점으로 인정받으면서 승리로 마무리 지었다.  
 
이형석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