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울, 북미 투어 순항… 첫 지역부터 전석 매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31 12:56

정진영 기자
사진=워너뮤직코리아 제공

사진=워너뮤직코리아 제공

아티스트 지소울(GSoul)이 북미의 열기를 뜨겁게 끌어올렸다.

 
지소울은 지난 7일부터 24일까지 북미 투어 ‘지소울 2022 노스 아메리카 투어’(GSoul 2022 North America Tour)를 진행, 현지 팬들과 가깝게 호흡했다.
 
지소울은 밴쿠버, 토론토, 시카고, 뉴욕, 포스워스, 휴스턴, 애틀랜타, 샌프란시스코, 로스앤젤레스, 샌디에이고, 시애틀까지 모두 11개 지역에서 공연을 진행했다.
 
특히 지소울은 북미 투어 시작부터 전석 매진을 기록,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 앞서 진행한 유럽 투어 전석 매진에 이어 북미 투어의 첫 번째 지역 벤쿠버와 토론토까지 전석 매진을 달성하며 신화를 이어간 지소울은 글로벌 상승세를 가속화하는 동시에 솔로 아티스트의 저력 또한 입증했다.
 
이번 북미 투어를 진행하며 지소울은 매 지역을 방문할 때마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잊지 않았고, 공연 현장까지 모두 공개하며 국내의 팬들에게도 현장의 생동감을 전했다.
 
현 K팝 시장에서 독보적이라고 볼 수 있는 소울과 감성, 색깔로 대중들 사이 입소문 타고 있는 음악인 만큼 지소울은 이번 투어를 통해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막강한 인기를 자랑하고 있는 아티스트임을 증명했다.
 
무대 위 노래를 향한 진심과 감동을 전하는 뮤지션으로 활약한 지소울은 무대 밖에서는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일상을 공유하며 친숙한 이미지까지 보여주며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