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이찬원X황윤성, 낙동강 위 깜짝 미니콘서트 개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4 11:14 수정 2022.08.04 16:03

김다은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과 황윤성이 낙동강 위 깜짝 미니콘서트를 연다.

 
오는 5일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편스토랑’)에서는 이찬원과 황윤성의 안동 여행이 이어진다.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던 두 사람이 대한민국 정신문화의 수도이자 미식의 도시 안동에서 힐링을 찾아가는 모습, 두 사람의 훈훈한 우정이 그려질 전망이다.
 
이날 방송에서 이찬원과 황윤성은 최근 SNS 등에서 안동 핫 플레이스로 떠오른 낙동강 월영교를 찾는다. 월영교 아래에는 초승달 모양의 배들이 둥둥 떠 있고 낙동강을 수놓는 색색의 초승달 배들이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낸다고.  
 
이찬원과 황윤성은 설렘을 가득 안고 단둘이 초승달 배에 탑승한다. 이어 휴대전화로 인증샷을 촬영하기 시작한다. 두 사람이 다정하게 인증샷을 찍는 모습에 ‘편스토랑’ 식구들은 “진짜 연인 같다”, “두 사람의 표정에 어딘지 모를 쓸쓸함이 있다”고 말한다.  
 
그런가 하면 이찬원과 황윤성은 초승달 배에서 블루투스 마이크로 노래도 부른다. 초승달 배에 노래방 장치가 있었던 것. 두 트로트 스타의 노래에 월영교 위에 어느덧 안동 시민들이 모여들어 인산인해를 이룬다는 후문이다.  
 
안동 시민들의 열렬한 박수와 환호에 이에 이찬원과 황윤성은 더욱 다양한 곡을 선보이며 화답한다. 그야말로 낙동강 위 깜짝 미니콘서트가 열린 것. 낙동강의 절경, 아름다운 월영교와 어우러진 둘의 무대는 시민들을 열광하게 한다.  
 
이어 이찬원과 황윤성은 오직 안동에서만 맛볼 수 있는 명물 음식들을 먹고, 서로에 대한 끈끈한 우정의 마음도 나눈다.  
 
인사성도 팬서비스도 우정마저도 훈훈한 이찬원과 절친 황윤성의 안동 힐링 여행기는 오는 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2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