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창작자 발굴 ‘선 넘는 공모전’ 개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4 21:48

권오용 기자
.

.

엔씨소프트는 창작자 발굴을 위해 ‘선 넘는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엔씨의 웹툰 플랫폼 ‘버프툰’은 2018년부터 창작자 발굴을 위한 공모전을 진행하고 있다.  
 
모집 분야는 웹툰, 단편 웹소설, 영상(드라마/영화) 등으로, 원천 IP로서 각광받고 있는 웹소설 분야가 신설됐다. 장르 제한 없이 단일 장르 및 ‘코믹판타지’, ‘무협호러범죄’ 등 혼합 장르의 독창적인 작품도 모집한다.
 
지원 작품은 오는 9월 14일부터 9월 28일까지 버프툰 공식 홈페이지에서 접수 가능하다. 총 상금은 2억원 규모다.
 
당선작은 심사를 거쳐 11월 말에 발표한다. 모집 분야별로 각 5개 작품을 선정해 시상한다. 심사기준은 주제와 소재의 참신성, 대중성, 등장인물의 매력도, 스토리 완성도, IP 확장 가능성 등 5가지다. 심사에는 주관기관과 콘텐츠 업계 전문 심사위원이 참여할 예정이다.
 
각 부문 당선작은 웹툰화, 영상화 등 다양한 IP 확장 기회가 주어진다. 지난해 공모전의 웹툰 부문 당선작은 6월부터 버프툰에서 정식 연재를 시작했다.  
 
권오용 bandy@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