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육대회, 3년 만에 정상 개최된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9.29 17:03

이은경 기자
전국체육대회 포스터.  대한체육회 제공

전국체육대회 포스터. 대한체육회 제공

 
대한체육회는 10월 7일(금)부터 13일(목)까지 울산광역시 일원에서 「제103회 전국체육대회」를 3년 만에 정상 개최한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 확산으로 2020년 미개최, 2021년 19세이하부로 개최한 바 있다.

 
 
이번 대회는 전국체육대회 역대 최다 인원인 28,900명(시·도 선수단 27,606명, 재외한인체육단체 1,294명)의 선수단이 49종목의 경기를 울산종합운동장 등 74개 경기장에서 치르게 된다.
 
 
대한체육회는 안전한 대회를 위해 대한적십자사의 응급구조인력과 스포츠안전재단의 경기장 안전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대회 기간 중 승부조작 방지 캠페인을 진행한다. 
 
아울러, 대회 중 국가대표선수 및 신기록·다관왕 예상 경기를 ‘프라임이벤트’로 지정해 관심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개회식은 10월 7일(금) 오후 6시 30분부터 “솟아라 울산”이라는 주제 아래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진행된다. 이날 개회식에서는 10월 3일 강화도 마니산에서 채화되어 총 433㎞를 달려 온 성화가 점화된다. 또한 울산의 발전사와 미래 비전을 뮤지컬 형식으로 보여주며 미디어아트쇼, 국내 정상급 가수 공연 및 불꽃놀이를 통해 대회의 시작을 성대하게 알릴 계획이다. 한편, 폐회식은 10월 13일(목) 오후 6시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리며 대회를 마무리하는 자리를 갖게 된다.
 
 
이번 전국체육대회 개·폐회식은 각각 KBS1TV와 KBS부산총국을 통해 생중계되며, 이밖에도 육상, 수영, 역도, 레슬링, 태권도, 체조, 핸드볼, 양궁, 테니스, 복싱, 농구, 탁구, 야구, 씨름, 배구, 축구 등 16개 종목을 생중계 또는 녹화 중계하여 경기장을 찾지 못한 시청자에게도 생생한 현장감을 전달할 계획이다.
 
보다 자세한 대회 관련 정보는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홈페이지와 개최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은경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