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마무스메' 게이머들, 카카오게임즈 상대 환불소송 취하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0 18:18

권오용 기자
지난 9월 23일 카카오게임즈에 대한 환불 소송을 제기하기 위해 법원을 찾은 김성수 씨(오른쪽 두번째)와 법률대리인단. 연합뉴스

지난 9월 23일 카카오게임즈에 대한 환불 소송을 제기하기 위해 법원을 찾은 김성수 씨(오른쪽 두번째)와 법률대리인단. 연합뉴스

 
게임 '우마무스메 프리티 더비' 이용자들이 카카오게임즈를 상대한 환불소송을 취하했다.  

 
소송 대표단은 10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소송 취하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게임 부실 운영을 이유로 환불소송을 제기한 지 48일 만이다.  
 
지난 9월 우마무스메 이용자 김성수 씨는 다른 이용자 200명과 함께 카카오게임즈를 상대로 1인당 소송 가액 20만원씩 총 4020만원을 환불해 달라는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법원에 냈다.
 
이용자들은 카카오게임즈가 주요 이벤트 종료 직전 서버 점검을 시작하는 등 일본 서버보다 운영이 미숙했고, 아이템과 게임 머니도 부족하게 지급해 피해를 봤다고 주장했다.  
 
게이머들은 카카오게임즈가 게임 이용자들의 요구사항을 충분히 이행했다고 판단해 소송을 취하했다.  
 
소송 대표단 대변인 이철우 변호사는 "궁극적인 소송 목표는 게임 정상화였고, 카카오게임즈에 수시로 전달한 의견 대부분이 반영됐다"며 "내부 회의를 거쳐 소송 참여자들의 의사를 취합해 소 취하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bandy@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