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하원미, 큰아들 미국 명문대 입학에 감격 "네가 자랑스러워"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1 08:33 수정 2022.11.11 08:52

이지수 기자
추신수-하원미 부부.

추신수-하원미 부부.

 
야구선수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가 큰아들을 향한 자랑스런 마음을 내비쳤다.
 
하원미는 10일 큰아들 추무빈(앨런 추) 군의 사진이 담긴 모습을 공개하면서, "So proud of you♥(네가 자랑스러워)"라는 메시지를 덧붙였다.
 
해당 사진에서 추무빈 군은 미국 조지아 대학교 스포츠 팀 로고가 새겨진 포토월 앞에서 당당하게 포즈를 취해 보였다. 특히 '조지아 불독스'의 상징인 '불독'을 해시태그로 달아 눈길을 끌었다.
 
현재 추무빈 군은 플로리다의 스포츠 기숙 학교에 다니며 야구 선수로 활동하고 있으며 조지아 대학교 입학을 확정지은 바 있다.
 
한편 하원미는 추신수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특히 SSG 랜더스 소속인 추신수는 최근 한국시리즈에서 우승하는 쾌거를 거뒀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이지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