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①] ‘금수저’ 연우 “이민호와 열애설? 사실 아냐”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4 11:45 수정 2022.11.14 11:48

박로사 기자
사진=9아토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9아토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모모랜드 출신 배우 연우가 지난해 불거진 이민호와의 열애설에 대해 “오해가 있던 일”이라고 말했다.
 
연우는 1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논현동 9아토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금수저’는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아이가 우연히 얻게 된 금수저를 통해 부잣집에서 태어난 친구와 운명을 바꿔 후천적 금수저가 된 인생 어드벤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연우는 작품에서 금수저로 흙수저 인생을 바꾼 인물 오여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날 연우는 “마지막 방송을 배우들이랑 같이 봤다. 종영 실감이 안 나더라. 드라마 촬영하는 6개월 동안 마지막이라는 게 실감이 너무 안 나면서 아쉬운 점도 있지만 후련함이 컸다”고 말했다. 이어 “잘 해내고 싶던 부분들이 많았는데 잘해서 후련했다기보다는 다 같이 힘을 합쳐서 해냈다는 생각에 뿌듯했다”고 덧붙였다.
 
특히 연우는 평소 게임을 좋아하는 연예인으로 알려졌다. “요즘 게임을 줄였다”는 연우는 “롤(리그 오브 레전드), 배그(배틀 그라운드), 워치(오버워치) 등 다양하게 하는데 할 수 있는 게임은 다 하는 편이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촬영하고 회사를 옮기니까 주변에서 ‘게임보다는 드라마 좀 봐라’, ‘연기 공부 좀 더 해라’고 장난식으로 말씀해주신다. 게임은 마지막 방송 끝나고 나서 다시 열심히 하고 있다”고 미소 지었다.
 
요즘 함께 게임을 하는 멤버가 있는지 묻자 연우는 “친구들이 이제 취업하고 사업한다고 게임을 안 하더라. 혼자 하거나 예전 매니저 언니와 게임을 하는 것 같다”며 “김희철 선배님이 예전에 게임 프로그램을 한 적이 있는데 대단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연우는 게임으로 인해 열애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지난해 8월 한 매체는 배우 이민호와 연우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열애설에 휩싸인 두 사람은 하루 뒤인 8월 31일 이를 부인했다. 연우는 “인생에서 처음 겪어본 큰일이라 당황스러웠다”며 “처음에 기사로 말씀드린 대로 사실이 아니었다. 아침에 머리가 다 아팠다”고 말했다.
 
박로사 기자 teraros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