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장애 7시간 반 만에 복구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8 09:38

정길준 기자
케이뱅크 앱 장애 화면. 트위터 캡처

케이뱅크 앱 장애 화면. 트위터 캡처

 
접속 장애가 발생한 케이뱅크 모바일 앱이 약 7시간 반 만에 서비스를 복구했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케이뱅크는 이날 오전 4시께 모든 서비스를 정상화했다.
 
케이뱅크는 지난 17일 오후 8시 30분께부터 앱을 실행하면 '접속이 원활하지 않다. 빨리 정상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조치 중'이라는 메시지를 띄웠다.
 
이 장애로 인해 케이뱅크 체크카드 결제와 다른 은행에서 케이뱅크로 송금하는 것이 불가능했다. 제휴를 맺은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의 입·출금도 멈췄다.
 
케이뱅크는 일부 서버 스토리지(저장소) 디스크 구동에 문제가 생긴 것을 장애의 원인으로 보고 있다.
 
정길준 기자 kjkj@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