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첫 정규앨범 컴백, 그간의 음악 응축한 집합체"
일간스포츠

입력 2020.02.12 16:20

황지영 기자
그룹 펜타곤(PENTAGON)이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UNIVERSE : THE BLACK HALL(유니버스 : 더 블랙 홀)'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펜타곤(진호, 후이, 홍석, 신원, 여원, 옌안, 유토, 키노, 우석) 홍석이 포토타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2.12/

그룹 펜타곤(PENTAGON)이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UNIVERSE : THE BLACK HALL(유니버스 : 더 블랙 홀)'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펜타곤(진호, 후이, 홍석, 신원, 여원, 옌안, 유토, 키노, 우석) 홍석이 포토타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2.12/





펜타곤이 첫 정규 음반에 기대감을 보였다.
 
펜타곤은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정규앨범 'UNIVERSE : THE BLACK HALL'(유니버스: 더 블랙 홀)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데뷔 3년 4개월만의 정규 1집으로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담았다.
 
후이는 "데뷔한 이래 9장의 미니앨범을 냈는데 정규는 처음이다. 그간의 미니앨범을 하나로 응축해놓은 집합체라고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다. 다양한 장르와 다양한 느낌의 노래를 멋지게 넣었다. 기대해달라"고 인사했다.
 
타이틀곡 'Dr. 베베'는 힙합 리듬을 기반으로 한 일렉트로닉 장르의 곡으로, 리더 후이가 작사 및 작곡에 참여했다. 사랑에 빠지고 이별하고 상처받고 미쳐가고 다시 사랑하며 반복되는 '사랑의 굴레'를 이야기하는 노래다.
 
컴백과 함께 근황도 소개했다. 진호의 뮤지컬 '여신님이 보고 계셔'를 홍보했고, 여원의 새 시트콤 '어쩌다 가족'에 기대를 당부했다. 또 "월드투어도 마치고 돌아왔다. 전 세계 팬들을 만날 수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키노는 "월드투어로 22개도시 23회의 공연을 가졌다. 한 단계 레벨업을 했다고 생각한다. 정규 앨범 준비를 했던 시기였던 만큼 다음 앨범에 대한 감을 찾는 좋은 계기였다"고 덧붙였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