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존슨 2골' 울산,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8강행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07 08:38

울산의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8강행을 이끈 비욘존슨. [사진 프로축구연맹]

울산의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8강행을 이끈 비욘존슨. [사진 프로축구연맹]

 
프로축구 울산 현대가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8강에 진출했다.  
 
울산은 7일(한국시각) 카타르 도하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끝난 대회 16강전에서 멜버른 빅토리(호주)를 3-0으로 완파했다.  
 
조별리그를 F조 1위(5승1무)로 통과한 울산은 대회 정상에 올랐던 2012년 이후 8년 만에 8강에 올랐다. 8강전 상대는 추후 추첨으로 결정된다.
 
전반을 0-0으로 마친 울산은 후반 20분 선제골을 터트렸다. 윤빛가람의 슛이 상대맞고 흐른 공을 비욘존슨이 왼발로 마무리했다.  
 
후반에 교체투입된 울산 원두재는 후반 31분 윤빛가람의 프리킥을 헤딩골로 연결했다. 후반 41분에는 비욘존슨이 쐐기골을 뽑아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