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선수 6000명이…컴투스, 리얼 농구 게임 ‘NBA NOW 22’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0 18:27

권오용 기자
컴투스의 리얼 농구 모바일 게임 ‘NBA NOW 22’.

컴투스의 리얼 농구 모바일 게임 ‘NBA NOW 22’.

컴투스는 리얼 농구 모바일 게임 ‘NBA NOW 22’의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NBA NOW 22’는 NBA 공식 라이선스 기반의 농구 게임이다.
 
간편한 세로형 컨트롤 방식을 사용해 한 손으로도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직관적이고 손쉬운 조작에 특화되어 있어 누구나 다이내믹한 플레이를 경험할 수 있다.  
 
또 세계 각국의 유저들과 대결을 펼치는 다양한 배틀 모드와 미니 게임으로 구성된 아케이드 모드, 선수의 능력치를 극대화하는 전술 카드 등을 제공한다.  
 
현역 및 은퇴 선수를 포함해 6000여 명 이상의 NBA 선수를 만나볼 수 있으며, 실제 NBA 경기의 실시간 데이터를 기반으로 동·서부 총 30개 팀의 로고 및 스폰서와 각 선수들의 역동적인 동작 등 리얼리티에 기반한 디테일을 구현해냈다.
 
승부 예측 시스템은 실제 NBA 시즌 결과가 실시간으로 반영되며, 경기의 승패와 개별 선수의 기록, 순위 등을 예측해 맞힐 경우 보상이 지급된다. 컴투스는 “NBA 시청을 즐기는 유저들에게 사실감 넘치는 리얼 농구의 재미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컴투스는 전 세계 유저를 대상으로 영어, 독일어, 프랑스어 등 총 8개의 언어를 지원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